연예스타포커스

블랙핑크 제니, 춤 대충 춘다 논란 해명

다있슈 0 971


블랙핑크 제니, 춤 대충 춘다 논란 해명

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001&aid=0014068284
제니는 14일(현지시간) 공개된 영국 출신 팝스타 두아 리파의 BBC 팟캐스트에 출연해서 이처럼 말했다.

제니는 "공연 중에 계속 다쳤다. 스트레스가 되는 일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자, 시작' 하고선 넘어지고 또 넘어지고 하는 식이었다"며 "최선을 다하지 않는 것처럼 보여서 팬들이 실망하게 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내 몸을 어떻게 컨트롤해야 할지 몰랐다고 말하고 싶다"면서 "팬데믹 이후 지금까지 몸을 돌보는 것을 배웠다"고 설명했다.

그는 "솔직하고 싶었다. 아니, 나 자신에 관해 배워가는 단계임을 팬들에게 알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BBC는 제니가 춤을 대충 춘다는 비판을 인정한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BBC는 기준이 높고 통제가 강한 K팝 세계에선 이렇게 인정하는 것이 이례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니는 프로답지 못하다는 지적을 받았는데, 실은 대부분 서구 아티스트들보다 높은 기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BBC는 말했다.

제니는 인터뷰에서 하이힐을 신고 춤을 추는 것이 힘들다고 말했다.

그는 "어떤 사람들은 힐을 신고도 잘하는데 내 발은 맞지 않는다"며 "이동을 하느라 발이 부었을 때 힐을 신고 춤을 추면 체력이 떨어진다"고 말했다.

BBC는 제니가 최근엔 발목 지지대가 있는 부츠나 굽이 낮은 구두 등 좀 더 편한 신발을 선택한다고 말했다.
SNS 공유

0 Comments
제목
카테고리
투데이포스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