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정보

명품 시계의 안전한 보관과 케어 서비스의 시작… 바이버 ‘바이버 보관 서비스’ 론칭

뉴스포커스 0 13


서울--(뉴스와이어)--하이엔드 시계 거래 플랫폼 ‘바이버(VIVER)’가 명품 시계의 안전한 보관과 케어를 위해 ‘바이버 보관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6일(수) 밝혔다.

바이버 보관 서비스
바이버 보관 서비스
바이버는 두나무의 자회사로 차별화된 기술력과 시계에 진심인 전문성으로 믿고 거래할 수 있는 명품 시계 플랫폼 ‘바이버(VIVER)’를 운영 중이다.

바이버는 명품 시계를 구매한 뒤 가치 보존과 재판매 등의 목적으로 상품을 안전하게 보관하려는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바이버 보관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 해당 서비스는 바이버 플랫폼 내 상품 구매 시 배송 방식을 ‘바이버 보관’으로 선택해 이용해볼 수 있으며, 상품은 별도 출고 및 배송 절차 없이 ‘바이버 랩스’의 안전한 금고에 보관된다.

구매 완료 시 상품의 모든 정보는 구매자의 소유로 변경돼 언제든 상품을 수령할 수 있고, 클릭 한 번으로 즉시 판매 중으로 전환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번거로운 판매 등록 절차, 가치 훼손 등의 걱정 없이 투자 자산으로서 새로운 ‘시계 거래 문화’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바이버 보관 서비스는 모든 고객에게 별도 보관료 없이 ‘무료’로 제공한다.

시계가 보관되는 공간인 ‘바이버 랩스(VIVER Labs)’는 최상의 보안과 상품 케어 시스템을 제공한다.

상품이 입고되는 순간부터 출고되기까지 모든 과정을 24시간 상시 녹화하며, 금융 기관 수준의 특수 금고에 보관해 보안 시스템을 강화했다. 아울러 스위스 제조사(Manufacture) 수준의 최신·최고 장비와 롤렉스, 오데마 피게 등 유명 시계 브랜드에서 오랜 경력을 쌓아온 업계 최고 수준 엔지니어의 케어 서비스를 함께 제공해 상품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관리한다.

문제연 바이버 대표는 “바이버의 최대 강점은 업계 최고의 시계 전문가 집단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이라며 “바이버는 투자 가치가 높은 실물자산인 시계의 역사와 의미를 제시하고 그 가치를 지켜 나가는 진정성 있는 플랫폼으로써, 국내 이커머스 업계와 차별화된 시계 거래 문화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s://www.viver.co.kr/download.html

0 Comments
포토 제목
카테고리
투데이포스팅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