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타일 관련뉴스

써모스, 여름방학 ‘돌봄도시락’ 위한 보온도시락 제안

뉴스포커스 0 13


서울--(뉴스와이어)--여름방학이 시작되는 7월, 맞벌이 등으로 방학에도 초등학교에 마련된 돌봄교실에 아이를 보내는 학부모들이 많다. 학교에서 점심식사 제공이 어려울 경우에는 직접 개인 도시락을 준비해 가야하기 때문에 이 시기 ‘돌봄도시락’ 제품 수요도 높다.

써모스 ‘일체형 대용량 보온도시락’, ‘플+스 반반 보온도시락’
써모스 ‘일체형 대용량 보온도시락’, ‘플+스 반반 보온도시락’
실제 네이버 데이터랩의 검색어트렌드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21년 7월~2024년 6월) ‘돌봄도시락’ 키워드는 연중 여름방학이 시작되는 7월에 가장 많이 검색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겨울방학이 시작되는 1월은 두 번째로 검색량이 많았다.

글로벌 보온병 브랜드 ‘써모스’가 여름방학을 앞두고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의 도시락 준비 고민을 간단하게 해결해줄 수 있는 보온도시락 제품을 제안했다.

써모스 ‘일체형 대용량 보온도시락’은 도시락 용기는 물론 도시락 가방(보온백), 숟가락, 젓가락, 수저통까지 포함된 올인원 세트로, 각각의 제품을 별도로 구매할 필요가 없어 간편하게 도시락 준비를 끝낼 수 있다.

이 제품은 초등학생에 맞는 넉넉한 도시락 용량과 밥 용기, 국 용기, 반찬 용기 2개를 별도의 보온 용기에 담을 수 있어 장시간 따뜻하고 맛있는 온도(65도 이상의 온도 6시간 유지)를 유지해준다. 밥·국 용기는 스테인리스 재질을 사용해 환경 호르몬 걱정 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식사량이 적은 아이를 위한 밥 용기, 국 용기, 반찬 용기 1개 구성의 ‘일체형 콤팩트 보온도시락’도 있어 내 아이에 맞게 선택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플라스틱과 스테인리스 반찬 용기 각 1개, 보온 용기, 젓가락과 보온백의 5가지 구성을 갖춘 써모스의 ‘플+스 반반 보온 도시락’도 도시락 카테고리에서 인기가 높다. 전자레인지에 데워 먹을 수 있는 반찬은 플라스틱 반찬 용기에, 김치 등 양념이 물들기 쉬운 반찬은 스테인리스 반찬 용기에 담아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넉넉한 크기의 보온 용기에 죽이나 볶음밥, 국 등을 담으면 따뜻하게 유지해줘 든든한 한 끼를 해결해준다. 보온 용기 기준 300ml, 380ml, 500ml 용량으로 구성됐다.

써모스 보온도시락의 장점은 모든 부품이 분리 가능해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점이다. 또한 패킹세트와 뚜껑세트 등 소모품을 별도로 판매하고 있어 구성품을 잃어버리거나 사용주기가 끝난 소모품만 교체해 사용할 수 있다.

써모스코리아는 이달 18일부터 진행되는 써모스 온라인 공식몰 기획전을 이용하면 보온도시락을 할인된 가격과 풍성한 혜택으로 만나볼 수 있다며, 써모스가 바쁜 워킹맘과 워킹대디 분들의 간편한 돌봄도시락 준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써모스코리아 소개

써모스는 1904년 유리제 보온병을 상품화한 이래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보온병 브랜드다. 써모스코리아는 보온병뿐만 아니라 도시락, 머그, 포트 등 진공단열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라인업으로 사람과 사회, 환경에 도움을 주는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며 ‘2024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텀블러 부문에서 6년 연속 수상했다. 온라인 공식몰 판매 금액의 3%를 초록우산에 기부해 국내 아동을 후원하는 등 우리 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thermos.kr/

0 Comments
카테고리
투데이포스팅